잊고있던 숨은돈 찾아주는


휴면계좌 통합 조회 시스템!



계좌통합관리서비스(어카운트인포)라는 이름으로

휴면계좌를 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가 나왔습니다.


금융위원회에서 제공한 정보에 따르면

국내은행 계좌수는 지난해 기준 2억 3,000만여개에 달하며, 

잔액은 609조원이라고 합니다.


이중 

1년 이상 입출금이 없는

비활동성 계좌는 전체 계좌의 45%정도의

" 1억 300만 개(잔액 14조 4000억) "

휴면금융재산은 1조 4000억 원(5500만 계좌)에 이른다고합니다.


이러한 비활동성계좌에 잠든 돈을 통합하여 

조회하는 시스템이 바로 '휴면계좌 통합관리 서비스'입니다.













계좌통합관리서비스(어카운트인포)는 12월 9일을 기준으로 시행되었습니다.

시행 10일만에 이용자가 148만명을 넘어섰고 18일까지의 계좌를 조회건수가

총 148만 6193명이라고합니다. 


이를 통한 해지 계좌 수는 152만 3792건으로 금액으로는 103억 1993만원에 달합니다.



해당 사이트를 통해 본인의 은행 계좌를 일괄 조회할 수 있으며,

소액 비활동성계좌는 잔고 이전및 해지까지 가능하여 굉장히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.

(잔고 30만원 이하의 계좌 / 최종입출금일로부터 1년 이상 경과한 계좌)


휴면계좌 조회서비스를 이용해 잠들어있는 계좌 조회로 

불필요한 계좌도 정리하고 남은 잔금도 확인해볼만 할것같습니다. 





휴면재산을 보유 중인 은행 및 보험사/증권사 등 

총 94개 금융관련회사와 금감원 공동으로

1월말까지 휴면재산 찾아주기 캠페인을 실시하여

휴면재산이 있는 개별 고객에게 우편 / SMS / 전화 등 캠페인 기간 중 집중 안내할 예정이라고합니다.


또한 영업점 방문시 자사 보유 휴면재산을 환급 및 타 금융회사 보유 휴면재산에 대해 조회 / 환급방법을 안내할 예정이라고합니다.

인터넷으로 먼저 확인 후에 환급 신청할 수 도있다고합니다.


http://www.sleepmoney.or.kr/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티스토리 툴바